겨울 Steptoe

November 22, 2016

여느 해보다 조금 더 춥게 시작한 2016년. 그 2016년도 저물어간다.

 

작년 겨울, 워싱턴 주로 와서 추위 다운 추위를 느껴보지 못한 듯하다. 제대로 된 겨울을 찾아 이스트 워싱턴을 가보자는 각오로 시동을 걸었다. 

 

처음 계획은 지난해 크리스마스 연휴 동안 다녀올 생각이었다. 그러나 뜻하지 않은 폭설로 도로가 막히는 바람에 예약해 둔 모텔까지 해약을 하고 포기했다. 

그리고 늘 습관처럼 체크하는 일기예보를 더욱 신경 써서 보다 올 초 연휴 때 엄청 춥다는 일기예보를 보았다. 

다시 계획을 잡았다.

시간이 없어 당일로 다녀오기로 했다. 물론 늘 하던 대로다.  겨울이라 일광 시간도 짧고 거리도 멀어 당일은 상당히 무리인 곳이다. 그래도 출발을 했다. 그리고 도착했다.

 

당시 기온은 화씨 6도(섭씨 영하 14도)로 온 세상이 얼어붙었다. 워싱턴 주 동부 스텝토 겨울 왕국이 나를 반겼다.

 

인간으로서는 빚어낼 수 없는 장관을 보면서 즐거웠던 기억이 일년이 다되어가는 지금도 생생하다. 이번 겨울에도 제대로 된 겨울을 만나볼 기대를 해본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Share on Facebook
Share on Twitter
Please reload

You Might Also Like:

제주도 스케치

November 19, 2019

남한산성의 가을

November 7, 2019

1/15
Please reload

IMG_0546
IMG_8968
IMG_4739
DSCF2709
IMG_1024
About Me

© sajintour.com All Rights Reserved.

​사진투어 운영자 정상원 입니다. 30여년 사진교육에 전념하다 어찌어찌하여 지금은 미국에 살고 있습니다. 

 

Read More